뉴스

"오미크론, 하기도 증식 속도 델타보다 70배 빨라"

"오미크론, 하기도 증식 속도 델타보다 70배 빨라"

곽상은 기자

작성 2021.12.16 10: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미크론, 하기도 증식 속도 델타보다 70배 빨라"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 오미크론이 델타 변이보다 기관지에서 증식 속도가 70배 이상 빠르다는 연구 결과가 홍콩에서 나왔습니다.

홍콩 영문일간 더스탠더드에 따르면, 홍콩대 연구진은 어제(15일) 이런 내용의 연구 결과를 곧 학술지에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홍콩대 연구진은 오미크론 변이가 하기도 (인후, 기관, 기관지, 허파를 포함하는 호흡기)에서 델타 변이와 기존 코로나(SARS-CoV-2) 바이러스보다 70배 이상 증식 속도가 빠르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폐에서 증식 속도는 이들 바이러스보다 10분의 1 가량 현저히 낮다며, 이는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하지만 감염 환자들이 중증에 시달리지 않는 이유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나 연구진은 질병의 심한 정도는 바이러스의 증식뿐 아니라 인체의 면역반응에 따라 좌우된다고 강조했습니다.

따라서 "바이러스 자체의 병원성이 낮더라도 전염성이 강하면 더 많은 사람을 감염시킴으로써 더 심각한 질병이나 사망을 일으킬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그러면서 "오미크론 변이가 백신의 효과와 과거 코로나19 감염 이력을 부분적으로 무력화시킬 수 있어 오미크론 변이의 전반적인 위협은 매우 심각하다"고 밝혔습니다.

오미크론 변이는 세계보건기구 WHO가 지난달 26일 '우려 변이'로 분류한 지 3주도 안 돼 전세계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