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국 야외 추모식장서 총기난사…1명 사망 · 13명 부상

미국 야외 추모식장서 총기난사…1명 사망 · 13명 부상

김석재 기자

작성 2021.12.13 16: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 야외 추모식장서 총기난사…1명 사망 · 13명 부상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현지시각으로 어제(12일) 오후 6시 40분쯤 미국 텍사스주 베이타운에서 열린 한 추모식 현장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최소 13명이 다쳤다고 AP통신 등이 전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한 여성이 2주 전 숨진 아들을 추모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로, 참석자 50여 명이 하늘로 풍선을 날려 보낼 무렵 괴한이 차를 타고 접근해 총을 난사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아직 부상자의 정확한 신원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행사에 참석한 목사 부부를 비롯해 어린아이 등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ABC방송 등은 부상자들이 사건 직후 헬리콥터 등으로 병원에 이송됐지만 3명은 생명이 위독한 상태라고 보도했습니다.

사건을 목격한 한 시민은 "당시 범인은 20∼30발의 총을 쐈다"며 "사람들이 비명을 지르며 자신들의 차로 달려갔다"고 말했습니다.

에드 곤살레스 해리스 카운티 보안관은 "총격 사건이 범죄단체와 연관됐는지, 용의자가 몇 명인지 등은 아직 파악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