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진성준, 이재명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에 "동의 안 해"

진성준, 이재명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에 "동의 안 해"

강청완 기자

작성 2021.12.13 11: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진성준, 이재명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에 "동의 안 해"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은 이재명 대선후보가 제안한 다주택자 양도소득세 완화안과 관련해 "그것은 후보의 구상이다. 개인적으로는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에 동의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진 의원은 오늘(13일) 오전 KBS 라디오 인터뷰에서 이같이 언급하고 "실제로 다주택자 양도세 문제를 어떻게 할 것인가는 정책라인에서 검토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진 의원은 "집을 팔아서 그만큼 불로소득을 얻었으면 그에 상응하는 세금을 내야 한다. 그게 조세정의에 부합하는 일"이라며 "다주택자 양도세는 완화할 이유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거듭 주장했습니다.

공개적으로 이 후보의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 구상에 반대 의사를 밝힌 것이어서 당내 갈등이 예상됩니다.

다만 진 의원은 "이 후보는 현재 집값이 하향 안정세로 들어서고 있으니 이걸 가속하기 위해서 매물을 유도하자고 하는 탄력적 사고를 하는 것"이라며 "저는 당내에서 논의할 기회가 있으면 반대의견을 내겠다만 이 후보의 판단이 옳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진 의원은 이 후보가 최근 고(故) 전두환 전 대통령의 경제적 성과를 강조한 데 대해서는 "잘한 것은 잘한 대로 평가돼야 한다는 점을 말한 것"이라며 "진영논리에 사로잡히지 말자는 정치적 유연성을 보인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처럼 무슨 쿠데타나 광주학살 빼고는 다 잘했다, 이런 이야기는 아니다"라며 "그러니 거두절미하고 (일부분만) 발췌해서 (윤 후보와) 똑같은 발언 아니냐고 하는 것은 과도한 비판"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다만 진 의원은 "어쨌든 개인적으로는 불필요한 말이었다고 생각한다"고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