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우새' 김희철 "부모님 앞에서 뽀뽀하기 창피해서 결혼 안 할래"…母, "그냥 해" 혈압 상승

'미우새' 김희철 "부모님 앞에서 뽀뽀하기 창피해서 결혼 안 할래"…母, "그냥 해" 혈압 상승

SBS 뉴스

작성 2021.12.13 04: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우새 김희철 "부모님 앞에서 뽀뽀하기 창피해서 결혼 안 할래"…母, "그냥 해" 혈압 상승
김희철이 결혼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1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슈퍼주니어 이특의 누나 결혼식 사회를 맡은 김희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이특 누나의 결혼식 사회를 맡아 평소와 달리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그리고 그는 "난 부모님 앞에서 뽀뽀하기 창피해서라도 결혼 안 할래"라고 말해 어머니의 혈압이 끓어오르게 만들었다.

또한 그는 "어렸을 때는 서른쯤 결혼이 하고 싶었는데 점점 하고 싶지 않다. 이제는 아예 결혼 생각이 없다. 그래서 아까 엄마한테 혼났다"라고 철없는 모습을 보였다.

이때 은혁은 내기에서 져서 가장 먼저 결혼하기로 약속한 려욱을 언급했다. 이에 은혁은 "시청자와의 약속이기 때문에 깨뜨리면 안 된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리고 규현은 "난 멤버 결혼하면 울 거다"라고 했고, 김희철도 "나도 멤버 결혼하면 울 것 같긴 하다"라며 "아무래도 오랜 세월 함께 지내서 그런가 울 것 같다"라고 말해 멤버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이특은 예성의 어머니가 멤버들의 합동결혼식을 언급했다고 했다. 그러자 멤버들은 "그럼 누구에 맞춰야 되냐? 1번에 맞춰야 하냐. 4번에 맞춰야 하냐"라며 쓸데없는 고민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SBS연예뉴스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