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웃 위해 써달라"…평생 모은 11억 원 기부한 할머니

"이웃 위해 써달라"…평생 모은 11억 원 기부한 할머니

TBC

작성 2021.12.09 17: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북 성주군에 사는 86살 박자연 할머니가 어려운 이웃에 써달라며 평생 모은 전 재산 11억여 원을 성주군에 기부했습니다.

박 할머니는 고향 성주를 위해 작은 기여를 하고 싶다며 젊은 시절 서울로 상경해 식당을 운영하면서 모은 재산을 전부 기부했다고 밝혔습니다.

성주군은 박 할머니의 선행에 고마운 마음을 담아 감사패를 전달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