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석열, 오늘 충청 · 호남 · 청년 일정…본격적 광폭 행보

윤석열, 오늘 충청 · 호남 · 청년 일정…본격적 광폭 행보

박원경 기자

작성 2021.12.08 07:27 수정 2021.12.08 09: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오늘(8일) 충청과 호남, 청년과 관련된 일정을 진행합니다. 선거대책위원회 구성이 사실상 마무리된 이후 본격적인 광폭 행보에 나섰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박원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는 오늘 오전 충북·충남도민회가 공동 주최하는 국가균형발전 완성 결의대회에 참석합니다.

이어 재경광주전남향우회 초청 간담회도 갖습니다.

이른바 '충청 대망론'을 이어가며, 호남으로 지지 확장을 위한 행보로 분석됩니다.

오후에는 청년 민심 공략을 위한 일정을 연이어 진행합니다.

서울 동숭동에서 청년문화예술인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대학로에서 거리 인사에 나섭니다.

거리 인사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도 함께 할 예정입니다.

앞서 윤 후보는 어제 첫 공식 선대위 회의를 주재하며 다시 한번 당 중심의 선거를 강조했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 차기 정부를 맡게 됐을 때 강력한 국정 운영의 동력이 바로 당원들로부터 나온다고 저는 믿습니다.]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은 대선에 대한 자신감을 피력했습니다.

[김종인/국민의힘 총괄선대위원장 : 별다른 큰 실수만 하지 않으면 저는 정권을 가져올 수 있다는 그런 확신을 갖고 있습니다.]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오늘 호남을 방문하는데, 광양제철 노조와 간담회를 갖고 남해화학 해고 노동자 농성장을 방문하는 등 노동 행보에 방점이 찍혔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지역 선대위원장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는데, 당 대선 후보로서의 본격 행보에 나섰다는 관측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