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무도 기사에 안 써줬다"…이무진, 시상식 비하인드 '폭소'

"아무도 기사에 안 써줬다"…이무진, 시상식 비하인드 '폭소'

SBS 뉴스

작성 2021.12.07 17: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아무도 기사에 안 써줬다"…이무진, 시상식 비하인드 폭소
가수 이무진이 지난 4일 열린 '2021 멜론뮤직어워드(MMA)'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해 웃음을 안겼습니다.

어제(6일) 이무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1 멜론뮤직어워드' 포토월에서 다소 어정쩡(?)한 자세로 시계를 뽐내고 있는 자신의 사진을 올렸습니다. 해당 사진에 대해 이무진은 "내 건 아니지만 좋은 시계라길래 열심히 과시했으나 놀라울 만큼 그 누구도 기사에 이 사진을 써주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속 이무진은 포토월에서 손목시계를 가리키며 포즈를 취하는 등 시계를 강렬하게 어필하고 있었습니다. 이무진의 간절한 표정까지 더해져 웃음을 자아냈지만, 해당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넘어지는 중인가?", "슬랩스틱 하는 줄", "시계는 안 보이고 무진 님만 보여요" 등의 댓글을 남기며 폭소했습니다.

이무진 역시 해당 사진에 대해 "내가 기자님들이어도 이 사진을 안 써줬을 것 같다"며 "뭔지는 모르겠는데 좋은 시계라고 했다"는 해시태그를 덧붙여 웃음을 더했습니다.


지난 4일 열린 2021 멜론뮤직어워드에서 이무진은 신인상, 베스트OST상에 이어 올해의 TOP10으로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습니다. 생애 첫 시상식에서 3관왕에 오른 이무진은 함께 음악을 하던 동료들에게 "정말 별거 아니던 나였는데 이런 날이 찾아왔다. 너희들도 할 수 있을 거라 믿는다"는 격려를 전했습니다.

(사진=이무진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