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국 여자핸드볼, 세계선수권에서 덴마크에 12골 차 완패

한국 여자핸드볼, 세계선수권에서 덴마크에 12골 차 완패

배정훈 기자

작성 2021.12.07 10: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 여자핸드볼, 세계선수권에서 덴마크에 12골 차 완패
한국 여자핸드볼 대표팀이 덴마크에 져 조 2위로 세계선수권대회 결선리그에 진출했습니다.

한국은 오늘(7일) 스페인 그라노예르스에서 열린 제25회 국제핸드볼연맹 IHF 세계여자선수권대회 6일째 조별리그 F조 3차전에서 덴마크에 35대 23으로 졌습니다.

2승 1패로 조별리그를 마친 우리나라는 조 2위로 결선리그에 올랐습니다.

경기 시작 후 5분까지 2대 2로 맞선 우리나라는 세계적인 강팀 덴마크를 상대로 이후 연달아 3골을 내줘 끌려가기 시작했고, 이후로는 시간이 흐를수록 계속 점수 차가 벌어지는 양상이 계속됐습니다.

에이스 류은희가 9골로 분전했지만, 패배를 막을 수는 없었습니다.

F조에서는 덴마크와 한국, 콩고가 1∼3위로 결선리그에 올랐습니다.

조별리그 성적을 안고 E조에서 올라오는 독일, 헝가리, 체코를 상대해 조 2위 안에 들면 8강 토너먼트에 진출합니다.

G조의 일본은 크로아티아를 28대 26으로 꺾고 역시 조 2위로 결선리그에 진출했습니다.

한국은 직전 대회인 2019년 일본 대회에서 11위에 올랐고, 2009년 중국 대회 6위 이후 12년 만에 8강 진출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결선리그 첫 경기는 9일 체코전입니다.

체코는 E조 3위로 올라온 팀이라 우리나라로서는 반드시 이겨야 8강 진출 희망을 이어갈 수 있습니다.

(사진=국제핸드볼연맹(IHF) 인터넷 홈페이지,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