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등하굣길 안전, 국가가 책임지겠다"…22번째 '소확행' 공약

이재명 "등하굣길 안전, 국가가 책임지겠다"…22번째 '소확행' 공약

강민우 기자

작성 2021.12.07 10: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재명 "등하굣길 안전, 국가가 책임지겠다"…22번째 소확행 공약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사회적 일자리를 활용한 등하굣길 교통안전 지원 확대 방안을 담은 공약을 내놨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오늘(7일) 자신의 SNS를 통해 "등하굣길 봉사활동은 갈수록 학부모들의 스트레스이자 단골 민원"이라면서, "부모님에게 등 떠민 등하굣길 안전, 국가가 책임지겠다."라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가 지난달 11일 발표해 온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공약 중 하나로, 이번 '등하굣길 교통안전 지원'은 22번째 '소확행' 공약입니다.

이 후보는 학부모들이 전담해온 학교 주변 교통 봉사를 언급하며, "말이 봉사지 사실상 강제 할당"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맞벌이 가구 증가, 육아와 직장의 병행 등 변화된 가족상, 시대상을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라면서 "학부모의 무임 노동에 기댄 말뿐인 봉사활동을 없애고 어린이 안전은 당연히 국가가 책임지겠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후보는 구체적인 실천방안으로 사회적 일자리를 활용한 등하굣길 교통안전 강화, 낮은 처우 개선을 제시했습니다.

또, 신설학교의 경우, 설계 단계부터 안전이 보장된 통학로를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