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담배 뻑뻑 피며 '치킨 주물럭'…"더러워 못 먹겠다"

[Pick] 담배 뻑뻑 피며 '치킨 주물럭'…"더러워 못 먹겠다"

김성화 에디터

작성 2021.12.07 11:13 수정 2021.12.07 21: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 유명 프랜차이즈 치킨집 주방에서 직원으로 추정되는 한 남성이 전자담배를 피우며 닭을 만지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해당 남성은 마스크도 위생모도 쓰지 않은 상태였습니다.

지난 5일 숏폼 동영상 플랫폼 '틱톡(TikTok)'에는 '위생 상태 점검이 시급한 편'이라는 제목과 함께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전자담배 피우며 생닭 '주물주물' (사진 및 영상=온라인 커뮤니티)

영상 속에는 유명 치킨 브랜드명이 새겨진 형광색 점퍼를 입은 한 남성이 주방에서 치킨을 조리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위생모도, 마스크도 착용하지 않은 이 남성은 비닐장갑을 낀 왼손으로 치킨을 만지고, 비닐장갑을 끼지 않은 오른손으로는 전자담배를 피웠습니다. 뿌연 담배 연기는 치킨 위로 그대로 퍼져나갔습니다.

이어 전자담배를 피우던 손으로 치킨에 양념을 바르기까지 했습니다.

이 영상은 '#위생상태', '#레전드', '#전자담배' 등의 해시태그를 달고 공유됐고, 치킨집 로고가 그대로 드러난 영상과 캡처 사진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으로 급속히 퍼져나갔습니다.

전자담배 피우며 생닭 '주물주물' (사진 및 영상=온라인 커뮤니티)

누리꾼들은 "저기가 어디냐, 매장 이름부터 알려달라", "담배 피운 손으로 치킨만 주무르겠나", "내가 다니던 식당 직원은 화장실에서 손도 안 씻고 주방으로 들어가더라", "더러워서 못 먹겠다"며 분노를 쏟아냈습니다.

해당 프랜차이즈 치킨 본사 측은 "문제가 된 동영상을 인지하고 있다. 현재 해당 매장 등 자세한 내용을 파악 중"이라며 "정확한 내용이 확인 되는대로 후속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 및 영상=온라인 커뮤니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