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퇴근해" 통화 후 사라진 남편, 7년 뒤 백골로 돌아왔다

"퇴근해" 통화 후 사라진 남편, 7년 뒤 백골로 돌아왔다

유영규 기자

작성 2021.12.07 09:13 수정 2021.12.08 09: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퇴근해" 통화 후 사라진 남편, 7년 뒤 백골로 돌아왔다
아내에게 퇴근한다고 연락한 뒤 사라진 50대가 7년 만에 백골 상태로 돌아왔습니다.

오늘(7일) 경남 함안경찰서에 따르면 어제 오후 3시 40분쯤 함안군 군북면 한 공장 공업용 저수지에서 출수 작업을 하던 작업자가 차량 타이어를 발견했습니다.

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 당국은 차량 내부에서 백골 상태로 변한 A(실종 당시 50세)씨를 발견했습니다.

A씨는 2014년 7월 24일 오후 7시 57분쯤 아내에게 퇴근을 알리는 전화를 한 뒤 사라졌습니다.

폐쇄회로(CC)TV 분석 결과 그는 회사 정문을 빠져나갔다가 반대편 입구를 통해 저수지 인근으로 다시 진입한 것으로 보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저수지 수위를 일정 수준으로 유지하다 보니 장기간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