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현직 경찰관 포함 수도권 일대 성매수자 790여 명 입건

현직 경찰관 포함 수도권 일대 성매수자 790여 명 입건

최선길 기자

작성 2021.12.03 18: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현직 경찰관 포함 수도권 일대 성매수자 790여 명 입건
경찰이 경기도 용인과 이천 등 수도권 일대 기업형 성매매 조직에서 압수한 성매수자 정보 6만여 건을 분석해 800명 가량을 입건했습니다.

경기남부경찰청은 상습 성매수가 의심되는 792명을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입니다.

이들 가운데는 도내 모 경찰서 소속 A 경사와 B 경장 등 현직 경찰관 2명도 포함돼 직위해제됐고 수사가 끝나는대로 징계위원회가 열릴 예정입니다.

경찰관 2명을 포함한 다수의 입건자는 혐의를 극구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지난 5월 수도권 일대 기업형 성매매 조직을 체포하는 과정에서 함정 수사를 피하기 위해 연락처와 특징등을 기록한 고객 데이터베이스를 확보했습니다.

경찰은 또 다른 성매매 조직을 수사하는 과정에서도 2만여 건의 자료를 확보했다며 다음주 전국 최초로 성매수자 전담 특별팀을 구성해 모든 명단을 대상으로 수사를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