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충주 비내섬, 충북 첫 습지보호지역 지정…생태계 보전 계획

충주 비내섬, 충북 첫 습지보호지역 지정…생태계 보전 계획

CJB

작성 2021.12.03 17: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충주 비내섬이 충북에서 처음으로 습지 보호지역으로 지정됩니다.

전체 면적 92만여㎡의 비내섬은 남한강 중상류 지역에 자연적으로 만들어진 섬으로, 일대에 호사비오리 등 865종의 야생생물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환경부는 비내섬 생태계를 지키기 위해 내년부터 보전계획을 만들어 시행할 방침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