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손담비, 빙상 레전드 이규혁과 열애 인정 "교제한 지 3개월"

손담비, 빙상 레전드 이규혁과 열애 인정 "교제한 지 3개월"

SBS 뉴스

작성 2021.12.02 10:57 수정 2021.12.02 15: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손담비, 빙상 레전드 이규혁과 열애 인정 "교제한 지 3개월"
가수 출신 배우 손담비(38)와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출신 이규혁(43) 감독이 열애 중이다.

2일 손담비의 소속사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와 이규혁의 소속사 IHQ 양측은 "두 사람이 친구로 알고 지내다가 교제를 시작한 지 3개월 정도 됐다"며 열애를 인정했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두 사람이 진지한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열애설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취미로 골프를 함께 즐기고, 주변에 열애 사실을 굳이 숨기지 않으며 사랑을 키워가고 있다.

1983년생인 손담비는 지난 2007년 싱글 앨범 '크라이 아이'로 데뷔, 이후 '미쳤어', '토요일 밤에', '퀸' 등의 히트곡을 내며 가수로 인정받았다. 2009년 SBS 드라마 '드림'을 통해 본격적으로 연기에 도전한 손담비는 '빛과 그림자', '가족끼리 왜 이래', '미세스캅2' 등에서 활약했고, 특히 지난 2019년 KBS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향미 역으로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았다.

1978년생인 이규혁은 스피드스케이팅 역대 최연소 국가대표 출신으로, 1997년 1,000m, 2001년 1,500m 세계 기록 수립을 비롯해 세계선수권 4회 우승, 올림픽 6회 참가 등의 기록을 남긴 빙상 레전드다. 2014 소치동계올림픽을 끝으로 선수 생활을 은퇴했고, 지난 9월 IHQ 스피드스케이팅팀의 감독으로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