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화 '오! 문희', 한한령 이후 6년 만에 중국서 개봉한다

영화 '오! 문희', 한한령 이후 6년 만에 중국서 개봉한다

송욱 기자

작성 2021.12.01 20:44 수정 2021.12.01 21: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한국 영화 '오! 문희'가 모레(3일) 중국에서 개봉합니다. 사드 사태로 인한 한한령으로 중국에서 6년 가까이 한국 영화를 볼 수 없었는데 이제 한중 문화 교류가 활기를 되찾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베이징 송욱 특파원입니다.

<기자>

지난해 9월 국내에서 개봉한 영화 '오! 문희'입니다.

나문희, 이희준 배우가 주연을 맡은 가족 코믹 영화로 35만 명의 관객을 모았습니다.

중국 매체들은 이 영화가 모레 중국 전역에서 개봉한다고 보도했습니다.

어제 중국 국가영화국의 심의를 통과해 상영관을 정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화 배급사 관계자 : 금요일부터 상영이라서 아직 영화관 일정이 나오지 않았어요. 목요일까지 기다려보세요.]

한국 영화가 중국에서 정식 개봉하기는 지난 2015년 9월 영화 '암살' 이후 6년여 만입니다.

2016년 한국과 미국이 사드 배치에 합의한 이후 중국은 암묵적으로 한류를 막는 이른바 '한한령'을 발동하고 한국 대중문화 수입을 금지해왔습니다.

지난해 말 한국 게임에 허가증이 4년 만에 발급된 데 이어 한국 영화 개봉 결정이 나오면서 한중 수교 30주년을 앞두고 한한령 해제 신호탄이 될 수도 있다는 기대도 나옵니다.

앞서 지난 3월에는 그룹 엑소의 세훈이 출연한 한중 합작 영화가 4년 만에 개봉될 예정이었다가 상영 며칠을 앞두고 갑자기 취소된 바 있습니다.

[김진곤/주중한국문화원장 : 본격적으로 진출할 수 있을지는 온라인 플랫폼에 (한국) 영화나 드라마가 얼마나 진출하게 될지를 지켜볼 필요가 있습니다.]

이번 개봉 발표는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의 텐진 방문을 하루 앞두고 이뤄졌습니다.

미중 갈등 속에서 한중 관계 관리를 위한 것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최덕현, 영상편집 : 위원양)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