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주취 싸움' 경찰, 출동한 경찰에 "짭새XX"…뺨도 때렸다

[Pick] '주취 싸움' 경찰, 출동한 경찰에 "짭새XX"…뺨도 때렸다

김성화 에디터

작성 2021.12.01 14:43 수정 2021.12.01 21: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주취 싸움 경찰, 출동한 경찰에 "짭새XX"…뺨도 때렸다
소주병으로 동료 머리 내리친 직원, 남의 차 부순 경찰, 출동한 경찰에게 욕설 퍼부은 또 다른 경찰.

지난 11월 한 달간 제주해양경찰서 소속 일반직 공무원과 경찰관이 잇따라 음주 범죄를 저지르면서 기강 해이가 도를 넘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오늘(1일) 제주동부경찰서는 동료 직원의 머리를 소주병으로 내려쳐 다치게 한 혐의(특수상해)로 제주해양경찰서 소속 일반직 공무원 50대 A 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11월 23일 저녁 7시쯤 제주시 일도동의 한 횟집에서 회식을 하던 중 동료와 말다툼을 벌이다 동료의 머리를 소주병으로 내려쳐 다치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다행히 피해 직원은 크게 다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같은 제주해경 소속 20대 B 경장은 새벽에 남의 차 문을 열어보다가 CCTV 관제요원에게 덜미를 잡혔습니다.

B 경장은 지난 11월 20일 새벽 2시쯤 제주시 도남동 아파트단지 일대에 주차된 차량 여러 대의 문을 열려고 시도하다가 잠겨있어 미수에 그친 혐의(절도미수)로 입건됐습니다.

CCTV 관제센터 요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체포된 B 경장은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말만 되풀이했습니다

제주해경 소속의 또 다른 C 경장은 같은 달 5일 새벽 1시쯤 제주시 화북동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의 사이드미러를 발로 차 부순 혐의(재물손괴)로 불구속입건됐습니다.

경찰은 이들 3명을 이른 시일 내에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할 예정입니다.

앞서 지난 7월에는 제주해양경찰서 소속의 한 20대 경장이 제주시의 한 도로에서 음주를 한 뒤 일행과 말싸움을 벌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짭새XX"라고 욕을 하고 뺨을 때린 혐의(공무집행방해)로 기소되기도 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