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한때 한파주의보도…체감온도 하루종일 영하권

[날씨] 한때 한파주의보도…체감온도 하루종일 영하권

SBS 뉴스

작성 2021.12.01 12: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하루 사이 영하권의 강추위가 찾아왔습니다. 낮 동안에도 찬 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영하권에 머물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가 전합니다.

<캐스터>

12월에 발맞춰 겨울 추위가 시작됐습니다.

지금 해제되기는 했지만 하루 사이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경기와 강원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지기도 했었는데요, 오늘(1일) 아침 서울 기온이 영하 2.7도, 파주가 영하 3.3도를 기록했습니다.

앞으로 낮 동안 기온이 오른다고는 해도 영상 2도 안팎에 머물러서 큰 차이가 없겠고요, 찬 바람이 강하기 때문에 사실상 체감 온도는 영하권에 계속해서 머물겠습니다.

한편 서해상에서는 눈구름대가 유입되고 있습니다.

현재 전북 순창과 정읍, 그리고 제주도 산지까지 대설주의보도 발효 중입니다.

앞으로 오후까지 전북 내륙에는 1~3cm, 전남 북부 내륙에도 1cm 눈이 더 내려서 쌓이겠고요, 그 밖의 지역 곳곳에도 약한 비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강한 바람도 조심하셔야겠습니다.

해안지방에 강풍주의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동해안에는 다시 건조주의보까지 내려졌습니다.

작은 불씨가 큰 화재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환경이니까요, 주변을 세심하게 둘러보셔야겠습니다.

내일 아침에는 서울 기온 영하 4도로 오늘보다도 더 춥겠고요, 남부지방도 영하권을 기록하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