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옥문아' 이재명 "아내 김혜경 낙상사고 소문, 화났지만…"

'옥문아' 이재명 "아내 김혜경 낙상사고 소문, 화났지만…"

SBS 뉴스

작성 2021.12.01 09:36 수정 2021.12.01 14: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옥문아 이재명 "아내 김혜경 낙상사고 소문, 화났지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부인의 낙상사고와 관련된 소문을 언급했다.

11월 30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 아들'(이하 옥문아)에는 이재명 후보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 후보는 "'옥문아'에 출연한 이유가 뭐냐"는 질문에 "제가 뿔난 사람으로 인식되는 측면이 있다. 찔러도 피도 안 나올 것 같고, 소위 추진력이라는 게 잘못 인지되면 강한 이미지로만 비칠 수 있다. 있는 그대로의 나를 보여주고 싶은 마음이다"라고 답했다.

MC 김용만은 이재명에게 "얼마 전 사모님이 몸이 안 좋았는데 많이 괜찮아졌냐"며 김혜경 씨의 자택 낙상사고를 언급했다.

이재명은 "토를 하고 이러다 보니까 심하면 의식을 잃는 경우도 있다. 안경에 눌려 눈 위쪽이 찢어졌다. 제가 어찌했다는 설이 쫙 퍼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런 설을 들을 때 어떤 기분이냐"는 물음에 "처음에는 무지하게 화가 났는데 요즘에는 별로 화가 안 난다. 너무 일상적으로 벌어지기 때문에 이 기회를 이용해 어떻게 되치기를 할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재명은 아내와의 러브스토리와 결혼 과정을 밝혔고, 돌아가신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도 드러냈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