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다시 영하권 추위…칼바람에 체감온도 더 '뚝'

[날씨] 다시 영하권 추위…칼바람에 체감온도 더 '뚝'

SBS 뉴스

작성 2021.12.01 06: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1일)부터 추워지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바람이 많이 불어서 더 춥게 느껴지실 겁니다. 비나 눈 소식도 있습니다. 여의도역에 나가 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오늘 날씨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안수진 캐스터, 바람이 정말 많이 부네요, 털모자까지 쓴 걸 보니까 정말 춥긴 춥나 봅니다.

<안수진 기상캐스터>

12월의 첫날부터 정말 매서운 추위가 찾아왔습니다.

제가 추위가 들어올 틈이 없도록 이렇게 꽁꽁 싸매고 나왔는데도 찬 바람이 빈틈 구석구석을 파고들면서 매우 춥습니다.

오늘 정말 단단히 챙겨 입고 나오셔야겠습니다.

현재 자세한 기온을 살펴보시면 내륙 곳곳이 파란색으로 영하권으로 떨어졌고요. 서울의 기온 영하 1.7도로 어제 같은 시간보다 10도가량이나 기온이 뚝 떨어졌습니다.

여기에 바람이 강해서 실제 거리에서 느껴지는 추위는 영하 6도 아래를 밑돌고 있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 영동과 울진에는 한파특보가 내려졌고 해안가를 따라서는 강풍 특보도 발효 중입니다.

충천과 호남 지역에는 아직까지 약하게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도 있는데요, 급격히 추워진 탓에 도로가 얼면서 미끄러운 곳이 있을 수도 있어 조심히 이동하셔야겠습니다.

오후가 돼도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는 비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내일 절정에 이르겠고요, 주 후반까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여 추위에 건강 잃지 않도록 주의하셔야겠습니다.

금요일에는 오전 한때 중부와 호남 지역에 다시 비나 눈이 내리겠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