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사우나 거울 벽면 뒤 '비밀의 문'…열었더니 성매매업소

[Pick] 사우나 거울 벽면 뒤 '비밀의 문'…열었더니 성매매업소

이선영 에디터

작성 2021.11.29 11:44 수정 2021.11.29 15: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Pick] 사우나 거울 벽면 뒤 비밀의 문…열었더니 성매매업소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사우나 내부 거울 벽면 뒤에 성매매를 알선하는 안마시술소를 숨기고 영업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지난 24일 새벽 1시쯤 강남구 역삼동 한 사우나에서 불법 성매매 업소를 운영한 혐의(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업소 운영자 2명과 남성 종업원 1명을 검거했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현장에서 함께 검거된 성매매 여성 10명은 의료법 위반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현행 의료법에 따르면 시각장애인이 아닌 사람이 영리 목적으로 안마·마사지 행위를 하는 건 '불법'입니다.

수서경찰서(사진=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해당 업소는 남성 사우나 내부 거울 뒤에 리모컨으로만 여닫을 수 있는 비밀 문을 숨겨 외부에서 볼 수 없도록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 뒤편에는 방 12개를 갖추고 여성들을 고용해 불법 성매매 영업을 해온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손님으로 위장한 경찰은 성매매업소에 들어가 가격표와 장부, 홍보 전단 등을 확인한 후 본격 단속에 나섰습니다.

단속 당시 업소에 손님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으며, 업소 관계자들만 입건돼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