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연말 다시 거리두기?…내일 방역대책 발표

연말 다시 거리두기?…내일 방역대책 발표

박수진 기자

작성 2021.11.28 20:18 수정 2021.11.28 21: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이런 상황에서 정부는 내일(29일) 방역종합대책을 발표합니다. 방역 패스 적용을 확대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는데 일부에서는 거리두기 강화 같은 강력한 대책도 요구하고 있습니다.

박수진 기자가 여러 가능성을 짚어봤습니다.

<기자>

일상회복지원위원회 방역 의료분과 위원들은 오늘 2시간 넘게 비공개회의를 열고 방역 강화대책을 논의했습니다.

방역 패스 적용 대상과 시설 확대, 유효기간 제한 등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일부 위원들은 이런 방역 패스 확대만으로는 현재 확산세를 꺾기 어렵다며 모임 인원이나 영업시간을 일시 규제하는 강력한 대책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부는 방역 패스 전면 확대나 거리 두기 강화가 전체 이동량을 줄일 수는 있지만, 고령층을 중심으로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가 급증하는 상황을 막기는 어렵다고 보고 있습니다.

때문에 고령층의 추가접종을 적극 독려하는 동시에, 추가접종 예방 효과가 나타나기 전까지 고령층의 이동과 접촉을 줄이는 대책에 더 집중하는 모습입니다.

그래서 방역 패스 적용 대상에 고령층이 자주 이용하는 시설을 포함하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습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지난 25일) : 추가 접종으로 (고령층의) 면역도가 올라가기까지 그 4주기간 동안엔 사람 간의 접촉을 줄이는 정책을 일부 하는 게 필요하다고 판단이 됩니다.]

방역 패스를 확대할 경우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단체가 매출 감소분에 대한 보상안을 요구하고 있는 것도 정부가 고심하는 대목입니다.

정부의 방역 강화 대책은 내일 오후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하는 방역 점검 회의 직후 발표될 예정입니다.

(영상편집 : 하성원, CG : 이종정·서동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