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광주 지역 위원장 18세 고교생 파격 발탁

이재명, 광주 지역 위원장 18세 고교생 파격 발탁

고정현 기자

작성 2021.11.28 17: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재명, 광주 지역 위원장 18세 고교생 파격 발탁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첫 지역 선대위인 '광주 대전환 선대위' 공동위원장으로 만 18세의 고교생이 발탁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늘(28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광주 대전환 선대위' 출범식에서 광주여고 3학년 남진희 양을 비롯한 공동선대위원장 10명을 임명했습니다.

이 후보는 직접 남 위원장을 소개하며 "만 18세의 여고생이고, 광주 고등학교 학생의회 의장을 역임하셨다"며 "청소년의 정치적 기본권 확장을 위해 애써 온 청소년 활동가"라고 소개했습니다.

남 위원장은 이날 행사에서 직접 이 후보를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남 위원장은 "저는 대한민국이 올바른 방향으로 발전하는 데 청소년의 목소리를 내고자 이 자리에 섰다. 저는 내년 대선에서 처음 투표하게 된다"며 "뚜렷한 철학과 비전이 있는 대통령을 바란다. 약속한 것은 반드시 지키는 대통령을 바란다. 모두의 안전을 지켜주는 대통령을 바란다. 우리의 이야기를 들어주고 공감할 수 있는 대통령을 바란다. 국민과 언제나 함께할 대통령을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또 "이틀 전만 해도 제가 여기에 나올 줄 몰랐다"며 "오래 살고 볼 일"이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습니다.

파격적으로 10대 학생을 지역 선대위 위원장으로 위촉함으로써 젊은 층에 소구하려는 전략으로 보입니다.

이 밖에도 이날 광주 선대위 공동위원장단은 송갑석 의원 외에 상당수가 현장에서 활동하는 젊은 세대들로 채워졌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