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준금리 연 1%로 인상…'제로금리' 20개월 만에 마감

기준금리 연 1%로 인상…'제로금리' 20개월 만에 마감

장훈경 기자

작성 2021.11.25 12: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한국은행 금융통화 위원회가 기준금리를 연 1%로, 0.25% 포인트 인상했습니다. 지난해 3월부터 시작된 0%대 금리시대도 1년 8개월 만에 막을 내린 셈인데, 코로나 재확산 여파에도 금융 불균형을 해결해야 한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첫 소식, 장훈경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연 0.75%에서 1%로 인상했습니다.

지난 8월 15개월 만에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올린 데 이어 3개월 만에 또 한 번 올린 겁니다.

기준금리가 1%로 인상되면서 1년 8개월 동안 이어진 0%대 금리도 막을 내렸습니다.

금통위는 "코로나19 관련 불확실성에도 국내 경제가 양호한 성장세를 지속하고 물가가 상당 기간 목표 수준을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금리 인상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3.2% 상승해 9년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이주열/한국은행 총재 : 물가 상승 압력은 당초 예상보다 크게 확대될 것으로 내다 보이는 점, 그리고 금융 불균형 누적 위험에 유의해야 할 필요성이 여전히 높다는 점 등의 판단에 따라 (기준금리를 결정했습니다.)]

당장 내년 초 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또 한 번 올릴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미 3분기 기준 가계부채는 증가폭은 다소 줄어들었지만 1천844조 9천억 원으로 사상 최대 수준입니다.

기준금리가 오르면 시장 금리 역시 따라 올라 빚을 진 가계의 부담은 더 무거워질 전망인데, 한국은행은 기준금리가 올해 두 번, 0.5% 포인트 오르면 전체 가계 이자 부담이 지난해 말 대비 5조 8천억 원 증가할 걸로 예상했습니다.

한국은행은 아울러 실질 국내총생산 성장률 전망치를 올해 4%, 내년 3%로 유지했습니다.

물가 상승률 전망치는 올해 2.3%, 내년 2%로 기존보다 소폭 올려 잡았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