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0%대 금리' 시대 종료…기준금리 연 0.75→1% 인상

'0%대 금리' 시대 종료…기준금리 연 0.75→1% 인상

장훈경 기자

작성 2021.11.25 10: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연 1%로 0.25% 포인트 인상했습니다. 지난해 3월부터 시작된 0%대 금리 시대가 1년 8개월 만에 막을 내렸습니다.

장훈경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연 0.75%에서 1%로 인상했습니다.

지난 8월, 15개월 만에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올린 데 이어 3개월 만에 또 한 번 올린 겁니다.

기준금리가 1%로 인상되면서 1년 8개월 동안 이어진 0%대 금리도 막을 내렸습니다.

이미 한국은행은 기준금리 연내 추가 인상 신호를 계속 내비쳐 왔습니다.

지난달 기준금리 동결을 결정한 직후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경기 흐름이 예상대로 흘러간다면 금리 인상을 충분히 고려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물가와 가계부채가 가장 큰 이유입니다.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3.2% 상승해 9년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3분기 기준 가계부채도 증가폭은 다소 줄어들었지만 1천844조 9천억 원으로 사상 최대 수준입니다.

당장 내년 1월 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또 한 번 올릴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는데 빚을 진 가계의 부담은 더 무거워질 전망입니다.

기준 금리가 오르면 시중 금리 역시 따라 오르기 때문인데, 앞서 한은은 기준금리가 올해 두 번, 0.5% 포인트 오르면 전체 가계 이자 부담이 지난해 말 대비 5조 8천억 원 증가할 걸로 예상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