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홍남기 "초과세수·기정예산으로 12.7조 원 규모 민생대책"

홍남기 "초과세수·기정예산으로 12.7조 원 규모 민생대책"

유영규 기자 sbsnewmedia@sbs.co.kr

작성 2021.11.23 10: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조 원 수준의 초과세수와 기정예산 등을 동원해 12조 7천억 원 규모의 민생대책을 시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23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이번 민생대책은 12조 7천억 원 플러스 알파 규모로 소상공인 손실보상 및 비보상 대상 업종 맞춤 지원, 고용 취약계층 지원, 서민 물가안정·부담 경감 및 돌봄·방역 지원 등을 포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소상공인의 경우 손실보상 비대상 업종에 초저금리 대출 지원 등 맞춤형으로 총 9조 4천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지원 규모는 10조 8천억 원 수준"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