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말 안 들어서"…의붓어머니 학대에 숨진 3살 아동 부검 예정

"말 안 들어서"…의붓어머니 학대에 숨진 3살 아동 부검 예정

조윤하 기자 haha@sbs.co.kr

작성 2021.11.22 22: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말 안 들어서"…의붓어머니 학대에 숨진 3살 아동 부검 예정
경찰이 의붓어머니의 학대에 숨진 3살 아동의 사인을 규명하기 위해 아동의 시신을 부검하기로 했습니다.

서울경찰청은 의붓어머니 A씨에게 마구 폭행당해 숨진 3살 아동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A씨는 '말을 듣지 않는다'는 이유로 의붓아들을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지난 그제(20일) 긴급체포됐습니다.

경찰 출동 당시 피해 아동의 몸에선 멍과 찰과상이 발견됐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아동은 작년에 허벅지 등에 외상을 입었고, 올해에는 깁스를 하거나 머리 상처를 꿰매는 수술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피해 아동이 사망에 이르게 된 경위와 배경 등을 다각적으로 조사하고, 친부의 학대 가담 여부까지 종합적으로 조사할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