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국 럭비, 아시아 최강 일본 꺾고 17년 만에 월드컵 본선행

한국 럭비, 아시아 최강 일본 꺾고 17년 만에 월드컵 본선행

정희돈 기자

작성 2021.11.21 10: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 럭비, 아시아 최강 일본 꺾고 17년 만에 월드컵 본선행
한국 남자 럭비 7인제 대표팀이 17년 만에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게 됩니다.

찰리 로우 총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2021 아시아 럭비 세븐스 시리즈 결승전에서 홍콩에 7대 33으로 졌습니다.

준결승에서 '디펜딩 챔피언' 일본을 꺾고 결승에 오른 한국은 홍콩의 거친 플레이에 고전하며 준우승에 만족했습니다.

한국은 비록 우승은 실패했으나 홍콩과 더불어 이번 대회 상위 2개 팀에 주어지는 2022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세븐스 진출 티켓을 손에 넣었습니다.

한국 럭비가 7인제 월드컵 본선에 나서는 건 2005년 홍콩 대회 이후 무려 17년 만입니다.

조 2위로 4강에 오른 대표팀은 준결승에서 일본을 21대 14로 제압하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한국이 일본을 꺾은 것은 2017년 9월 인천에서 열린 아시아 세븐스 시리즈 2차 대회 이후 4년 만입니다.

4년마다 열리는 7인제 월드컵은 내년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케이프타운에서 열립니다.

전 세계 24개국이 참가하는데 한국은 2005년 홍콩 대회에서 최하위인 공동 21위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