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일제강점기때 독립자금 모은 100년 됐다는 헬스장

일제강점기때 독립자금 모은 100년 됐다는 헬스장

김윤수PD, 하현종 총괄PD

작성 2021.11.20 11: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충북 괴산의 한 헬스장, 외관부터 심상치 않은데요. 이곳엔 젊은 시절 무려 3대 운동(벤치프레스, 데드리프트, 스쿼트)중량을 760kg 들었다는 할아버지 관장님이 있습니다. 운동경력만 50년, 헬스장을 운영한 지는 무려 30년이 넘었다는데요. 그런데 이 헬스장 건물은 과거 일제강점기 당시에도 체육관으로 쓰이며 몰래 독립자금을 모은 장소라고 하는데요. 엄청난 사연을 가지고 있는 헬스장과 관장님을 스브스뉴스가 만나봤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기획 하현종 / 프로듀서 박수정 / 편집 안송아 / 촬영 정훈 안예나 / 담당인턴 정유현 / 연출 김윤수 
내 몸속에서 '호두'를 깐다? 혈뇨까지 나오게 하는 이 병 스브스뉴스 내 몸속에서 '호두'를 깐다? 혈뇨까지 나오게 하는 이 병
중국인들 사이에서 난리난 '한류 비자' 뭔지 알려드림 / 스브스뉴스 스브스뉴스 중국인들 사이에서 난리난 '한류 비자' 뭔지 알려드림 / 스브스뉴스
아파서 출근 못 해도 하루 4만 원 주는 이유 / 스브스뉴스 스브스뉴스 아파서 출근 못 해도 하루 4만 원 주는 이유 / 스브스뉴스
내가 사용한 컵뚜껑에서 환경호르몬 나올까? 1초 확인법 스브스뉴스 내가 사용한 컵뚜껑에서 환경호르몬 나올까? 1초 확인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