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내 딸 살려내"…정은경 청장 찾아간 백신 피해 가족

[영상] "내 딸 살려내"…정은경 청장 찾아간 백신 피해 가족

박윤주 에디터

작성 2021.11.19 17: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코로나19 백신 접종으로 인해 가족이 사망했다고 주장하는 '코로나19 백신 피해자 가족협의회(이하 코백회)' 회원들이 백신 추가 접종을 위해 병원을 방문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을 찾아가 거세게 항의했습니다.

정 청장은 19일 오전 11시쯤 충북 청주시 하나병원을 찾아 코로나19 모더나 백신 부스터샷을 맞았습니다.

정 청장이 백신 추가 접종을 하는 동안, 병원 앞 도로에는 코백회 회원들이 모였습니다.

코백회 회원들은 정 청장과의 면담을 요구하며 자녀들의 영정사진이나 피켓 등을 들고나와 항의 시위를 벌였습니다.

이들은 백신 접종 후 병원을 빠져나가려는 정 청장 탑승 차량에 다가가 차량을 세게 두드리고, 차 앞에 무릎을 꿇고 막아서는 등 거세게 항의했습니다.

한 유족은 "내 딸 살려내"라며 크게 소리치고는 이내 감정에 북받쳐 울음을 토해내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소동은 약 10분간 이어지다가 정 청장이 차량에서 내려 유족들과 대화를 나누며 종료됐습니다.

정 청장은 유족들에게 "다시 한번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유족들과 면담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정 청장은 유족들과 짧은 대화를 마치고 여러 차례 고개를 숙이며 인사한 뒤 현장을 떠났습니다.

(구성 : 박윤주, 영상취재 : 김민철, 편집 : 박승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