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북한 여행사, 내년 4월 평양마라톤 홍보…"국경 개방돼야 확정"

북한 여행사, 내년 4월 평양마라톤 홍보…"국경 개방돼야 확정"

김아영 기자

작성 2021.11.19 10: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북한 여행사, 내년 4월 평양마라톤 홍보…"국경 개방돼야 확정"
▲ 지난 2019년 열린 평양마라톤대회

북중간 국경 개방 시점이 주목되는 가운데, 북한 전문 여행사가 내년 4월 평양마라톤대회 홍보를 시작했습니다.

중국 베이징에 기반을 둔 고려투어(Koryo Tours)는 홈페이지에 평양 마라톤이 내년 4월 10일 열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려투어는 평양마라톤 공식 여행사입니다.

고려투어는 평양 시내에서 5km, 10km, 하프(21km), 풀(42km) 마라톤을 뛸 수 있다고 안내했는데, 다만 아직은 국경이 봉쇄되어 있어 국경이 개방되어야만 일정이 확정될 것이라고 안내했습니다.

북한은 코로나19 유입 차단을 위해 국경을 봉쇄했고, 작년과 올해 평양 마라톤을 열지 않았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