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AOA 찬미 "연기 오디션 많이 떨어져"…논란 후 첫 근황

AOA 찬미 "연기 오디션 많이 떨어져"…논란 후 첫 근황

SBS 뉴스

작성 2021.11.16 1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AOA 찬미 "연기 오디션 많이 떨어져"…논란 후 첫 근황
전 멤버 권민아의 폭로로 활동을 중단했던 그룹 AOA 멤버 찬미가 밝아진 모습으로 근황을 전했습니다.

어제(15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주간 산악회'에는 찬미가 출연해 아이돌에 대한 솔직한 고민을 털어놓으며 새로운 도전에 나선 근황을 공개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찬미는 "데뷔하면 엄청난 그룹이 될 거라 생각했다. '우리가 한 획을 긋자'는 생각으로 데뷔했는데 3년 정도 잘 되지 않았다"며 "잘 되고 나니까 계약 기간이 이미 절반 지나있었고, 아이돌 수명이 되게 짧다는 걸 실감할 수 있었다"고 속내를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찬미는 "아이돌이라는 게 나이가 들면 들수록 지속할 수 있는 일이 아닐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 미래에 대한 불안이 컸다"고 말하면서도 지난해 갑자기 주어진 휴식기에 낙담하지 않고 "하고 싶었던 걸 해볼 기회라고 생각했다. 연기를 공부하고, 레슨도 받으면서 지냈다"는 씩씩한 근황을 전했습니다.

이에 함께 출연한 유세윤과 송진우가 "아이돌은 그냥 회사가 오디션을 다 연결해주는 거 아니냐"고 의아해하자 찬미는 "진짜 너무나 오해다. 몇백 명이 오는 1차 오디션부터 지금 도전하고 있다. 엄청 열심히 떨어지고 있다"고 솔직하게 답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찬미는 또 휴식기에 어머니와 함께 고향인 구미에서 등산을 많이 했다고 밝혔습니다. 찬미는 "엄마, 엄마의 남자친구, 동생과 함께 구미의 천생산에 갔다. 등산을 함께 하다 보니 진가가 드러나더라. 함께 오래 생활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산에 가봐야겠다고 생각했다"면서 "산은 누구에게나 공평한 곳, 포기만 안 하면 누구나 정상에 올라갈 수 있다"는 깨달음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앞서 찬미는 AOA 전 멤버 권민아의 그룹 내 괴롭힘 폭로로 활동을 잠정적으로 중단했습니다. 당시 권민아는 멤버 지민에게 지속적인 언어 및 신체적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으며, 설현과 찬미를 그룹 내 괴롭힘을 방관한 '방관자'로 지목한 바 있습니다.


(사진=MBN '주간 산악회' 방송화면 캡처, 찬미 인스타그램, FNC엔터테인먼트)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