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석열 "종부세 전면 재검토…재산세 통합 · 1주택자 면제 검토"

윤석열 "종부세 전면 재검토…재산세 통합 · 1주택자 면제 검토"

이현영 기자

작성 2021.11.14 12:03 수정 2021.11.14 16: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윤석열 "종부세 전면 재검토…재산세 통합 · 1주택자 면제 검토"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종부세를 재산세에 통합하거나 1주택자에 대해서는 면제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후보는 오늘(14일) SNS에 "대통령이 되면 종부세를 전면 재검토할 것"이라며 이렇게 적었습니다.

윤 후보는 "국민의 급격한 보유세 부담 증가를 해소하고, 양도소득세 세율을 인하해 기존 주택의 거래를 촉진하고 가격 안정을 유도하려고 한다"고 공약했습니다.

이어 "공시가격 인상 속도를 낮춰 보유세가 급증하는 것을 막겠다"며 "1세대 1주택자에 대한 세율도 인하하고 장기 보유 고령층 1세대 1주택자에 대해서는 매각하거나 상속할 때까지 납부를 유예하는 제도의 도입을 고려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은 고가의 부동산을 소유하거나 다주택을 가진 국민을 범죄자 취급하면서 고액의 세금을 부과하는 것을 마치 정의의 실현인 것처럼 주장했다"고 비판했습니다.

윤 후보는 "보유세 부담 때문에 오래 사는 집을 팔라는 건 정부가 국민에게 할 말이 아니"라며 "내년 이맘때에는 국민이 더는 종부세 폭탄 맞을까 봐 걱정 안 해도 되게 하겠다"고 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