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석열, 美 방한단 만나 "확고한 한미동맹 더욱 중요"

윤석열, 美 방한단 만나 "확고한 한미동맹 더욱 중요"

박원경 기자

작성 2021.11.12 14: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윤석열, 美 방한단 만나 "확고한 한미동맹 더욱 중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존 오소프(조지아주·민주) 미국 연방상원의원, 대니얼 크리튼브링크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 크리스토퍼 델 코르소 주한미국대사대리를 만나 확고한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윤 후보는 오늘(12일) 서울 여의도 당사 대통령 후보실에서 미국 방한단을 접견하고 "전통적인 안보뿐 아니라 보건·행정·기후협약·첨단 디지털 기술 등 모든 분야에서 한미동맹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라고 말했습니다.

윤 후보는 "미국뿐 아니라 한국 입장에서도 안보를 넘어 글로벌한 이슈까지 한미 간 확고한 동맹이 더욱 중요한 상황이 됐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대부분 한국인들은 한미 안보 동맹이 한국의 경제성장과 번영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받아들이고 있다"며 "저는 규범에 입각한 국제 질서와 국가 간 외교에서 예측 가능성을 중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윤 후보는 "미국이 우리나라의 민주주의 발전에도 많은 긍정적인 영향을 줬다"며 "민주주의와 인권의 가치를 공유하는 미국과 함께 이런 가치들을 공유하는 전세계 국가 간 확실한 연대를 통해 글로벌 이슈들이 잘 해결되기를 바라고, 한국이 적극 참여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대니얼 크리튼브링크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왼쪽)와 오소프 미 상원의원

크리튼브링크 차관보는 "미 국무부와 아시아 쪽 일을 하면서 지역 동맹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해왔다"며 "미국에 한국보다 더 중요한 동맹은 없다"고 화답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번 방한을 통해 한미 안보동맹은 철통같이 굳건하다는 것과 함께, 양국 협력을 강화해서 글로벌 코리아의 위상을 함께 늘리고 한미동맹을 확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오소프 상원의원은 "한국과 중요한 교역 관계를 유지하는 조지아주를 대표해 안부 인사를 함께 드린다"며 "제가 상원의원 임기 첫해에 한국을 찾은 것은 한미 관계가 매우 중요하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오소프 상원의원은 "많은 미국 젊은이들이 한국 젊은이에게 갖는 애정을 전하고 싶다"며 "양국의 동맹관계와 안보관계뿐 아니라 경제·과학기술·공중보건·환경보호와 함께 민주주의 인권에 대한 가치도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한국 역사와 문화에 대해 알고 있다. 미국에서도 한국 문화의 인기가 높다"며 "미국 정책 입안자들이 한국 역사를 잘 알아야 한다고 본다. 저는 '미스터 션샤인'이라는 드라마를 너무 좋아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