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작가와 감독이 속인 것"…이지훈, 촬영장 갑질 의혹 재반박

"작가와 감독이 속인 것"…이지훈, 촬영장 갑질 의혹 재반박

SBS 뉴스

작성 2021.11.10 14: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배우 이지훈 씨가 드라마 촬영장에서 갑질을 했다는 의혹을 다시 한번 부인했습니다.

앞서 드라마 작가는 이지훈 씨가 분량을 문제 삼으며 갑질을 해 자신과 스태프가 교체됐다고 주장했는데요, 이지훈 씨는 어제(9일) SNS에 해당 작가와는 한 번도 만난 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출연을 확정하기 전 분량이 적어 고민했지만 대본이 수정될 거란 감독의 말에 출연을 결정했고, 결국 대본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는데요, 갑질이 아닌 작가와 감독이 자신을 속인 거라며, 사리사욕을 채우려 자신을 방패막이로 삼지 말라고 강조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