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윤석열·이재명 첫 대면…尹 "법정서 자주 봬" 李 "기억 없어"

[영상] 윤석열·이재명 첫 대면…尹 "법정서 자주 봬" 李 "기억 없어"

박윤주 에디터

작성 2021.11.10 14: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0일(오늘)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처음으로 조우했습니다.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서 열린 글로벌인재포럼2021 VIP간담회에 참석한 두 후보는 악수를 하며 인사를 나눴습니다.

윤석열 후보는 먼저 다가가 악수를 청하며 "반갑다. 20년 전에 성남 법정에서 자주 뵀는데.."라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이재명 후보는 "보긴 봤을 텐데 저는 기억이 없어요"라고 답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연단에서 "특히 윤석열 후보님을 여기서 뵙게 돼 각별히 반가운 마음"이라며 "국민의힘 후보가 되신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인사 연설 후반에 "오늘 존경하는 우리 윤석열 후보님도 계신데.."라며 재차 윤 후보를 언급했습니다.

윤석열 후보는 무대 아래 서서 이재명 후보의 연설을 듣다가 이 후보가 연설을 마치고 내려오자 악수를 청한 뒤 연단에 올랐습니다. 윤 후보의 인사 연설에는 이재명 후보와 관련된 언급은 없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도 참석해 3인의 대선후보가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참석하지 않았습니다.

당초 윤 후보와 이 후보의 첫 조우는 전날 열린 '전국여성대회'에서 성사될 전망이었으나, 이 후보가 아내의 낙상 사고로 당일 일정을 모두 취소하며 만남이 미뤄졌습니다.

이날 행사는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등이 주최한 행사로, '디지털 전환, ESG, 그리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주제로 열렸습니다.

(구성 : 박윤주, 영상취재 : 김승태, 편집 : 차희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