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청년 표심 공략…오늘 일정은 아내 낙상사고로 취소

이재명, 청년 표심 공략…오늘 일정은 아내 낙상사고로 취소

강청완 기자

작성 2021.11.09 10: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에게 매주 '1대 1 정책 회동'을 전격 제안했습니다. 윤 후보는 일단 유보적 입장을 밝혔는데 대선 대진표 확정 이후 여야 후보들의 주도권 싸움이 본격화됐다는 평가입니다.

강청완 기자입니다.

<기자>

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에게 주 1회 일대일 정책토론을 깜짝 제안했습니다.

정책의 궁극적인 목표는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라며, 누가 더 국민의 삶을 낫게 할 수 있는지 겨뤄보자는 겁니다.

[이재명/민주당 대선 후보 : 이 나라의 미래를 놓고, 우리 국민들의 삶을 놓고 진지하게 논의할 일대일 회동을 제안드립니다.]

이 후보 측 핵심 관계자는 "정책에 대해서는 풍부한 행정경험을 가진 이 후보가 더 강점이 있다는 점을 부각하기 위한 거"라고 풀이했습니다.

윤석열 후보는 일단 생각해 보겠다며 즉답을 피했는데 윤 후보 측 인사는 응할 이유도, 여유도 없다며 지지율 정체 상태인 이 후보가 국면전환을 위해 제안한 걸로 보인다고 평가절하했습니다.

이어 청년 스타트업 기업인들을 만난 이 후보는 규제 완화와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이재명/민주당 대선 후보 : (정부의 역할은) 혁신과 창의가 제대로 발휘될 수 있도록 자유로운 경쟁의 환경을 자유로운 활동의 장을 만들어 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후보는 오늘(9일) 가상자산 관련 간담회를 비롯해 청년 표심 공략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었지만 아내 김혜경 씨의 낙상사고로 일정을 전면 취소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