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억강부약' 정신 따라, 청년에 공공주택 우선 공급"

이재명 "'억강부약' 정신 따라, 청년에 공공주택 우선 공급"

한세현 기자

작성 2021.11.06 15:56 수정 2021.11.06 16: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재명 "억강부약 정신 따라, 청년에 공공주택 우선 공급"
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억강부약 정신에 따라, 가장 취약한 계층인 청년들에게 공공주택을 우선 주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는 오전 서울 동대문구에 있는 청년공유주택을 방문해, 청년들과의 간담회를 하고, "일반적으로 상상할 수 없는 대규모 공공주택 공급계획을 갖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택지개발을 할 때 일정 비율을 사회공유주택으로 배정할 것"이라며, "공공택지개발은 국가권력을 활용한 것이니 싸게 강제수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청년들과 대화하는 이재명 (사진=연합뉴스)
이 후보는 또, 성남시장 시절 추진한 대장동 개발 사업과 관련해선, "'민간이 개발이익을 남겨 먹는 것을 용납 못 하겠다, 공공 개발하겠다'고 싸워서 민간 이익의 70%를 환수했는데 민간 이익이 4천억 원 남았다고 그게 내 책임이라고 한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면서, "민간개발을 최소화하고 공공개발로 공익환수하자고 했더니 법안심사를 거부하고 있다"고 야당을 비판했습니다.

이 후보는 간담회 뒤 '청년에게 주택을 우선공급하는 정책을 발표할 예정이냐'는 질문에는 "그거 해야죠"라고 답했습니다.

이 후보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를 이길 가능성을 몇 퍼센트로 보느냐. 승리를 장담하느냐'는 질문에는 농담자로 "제가 말하는 것이 금지당했다"며 답변을 피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