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통위원장 확진에 김 총리 코로나 검사…중대본 회의 취소

방통위원장 확진에 김 총리 코로나 검사…중대본 회의 취소

김아영 기자

작성 2021.11.05 09: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방통위원장 확진에 김 총리 코로나 검사…중대본 회의 취소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김부겸 국무총리 등 국무위원들이 코로나19 검사 대상이 됐습니다.

국무총리실에 따르면 한 위원장의 확진으로 지난 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한 국무위원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김 총리는 오늘(5일) 오전 8시 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주재 일정을 취소하고 오전 8시 국립의료원에서 코로나 검사를 받았습니다.

김총리는 공관에 대기하고 있다가 음성 판정이 내려지면 오후에 열리는 국회 예결위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정부는 국무위원 대부분이 예결위 참석 대상이어서 당초 오전 10시로 예정됐던 예결위 시간을 오후로 미뤄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