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민의힘 오늘 후보 선출…막판 지지 호소

국민의힘 오늘 후보 선출…막판 지지 호소

이현영 기자

작성 2021.11.05 0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오늘(5일) 최종 결정됩니다. 경선 후보들은 대선에서 이길 수 있는 사람은
자신이라며 막판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보도에 이현영 기자입니다.

<기자>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오늘 오후 발표됩니다.

최종 후보 결정에 당원 투표와 여론조사를 50%씩 반영하는데, 당원 투표의 최종 투표율은 63.9%로 당원투표만으로는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윤석열 캠프는 당원 조직표와 빅데이터 검색량 급증을 주장하며 10~15%p 우세를,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경기 의정부 제일시장) : 이렇게 버티시는 걸 보니깐 저도 좀 맘이 짠하지만 어쨌든 저희가 이번에 반드시 정권교체 해서 이분들을 더욱 따뜻하게 보듬겠습니다.]

홍준표 캠프는 젊은 당원과 중도층의 쏠림, 여론조사를 내세워 5%p 이상 승리를 자신했습니다.

[홍준표/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서울 홍대 앞거리) : (청년의) 꿈과 희망을 앗아가는 그런 나라가 돼버렸습니다. 여러분이 꿈꾸는 그런 대한민국을 만들도록 (약속하겠습니다.)]

유승민, 원희룡 후보는 '대장동 특검을 요구하는 국민의힘 농성 현장'을 찾아가 이재명 대항마는 자신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유승민/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정책과 토론과 도덕성, 또 품격에서 확실하게 압도할 후보는 저는 저밖에 없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원희룡/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정권교체를 위해서) 가짜 세력의 정체를 밝히고 국민이 분노하고 절망하고 있는 것을 해결하고….]

국민의당은 전 당원 투표를 통해 찬성 92%로 안철수 대표를 당 대선후보로 확정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