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울시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에 102곳 지원

서울시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에 102곳 지원

유영규 기자

작성 2021.10.31 11: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울시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에 102곳 지원
서울시는 정비사업을 공공이 지원해 속도를 내는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 공모에 총 102곳이 지원했다고 오늘(31일) 밝혔습니다.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 29일 마감한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 공모에 서초구를 제외한 24개 자치구에서 102곳이 지원했습니다.

각 자치구는 해당 구역의 정비구역 지정요건 충족 여부 등을 사전 검토해 민간재개발 공모에 적합하다고 판단되는 구역을 4곳 이내로 추려 시에 추천할 예정입니다.

주택재개발사업 후보지 공모절차 (사진=서울시 제공, 연합뉴스)

서울시는 도시계획·건축·법률 등 외부 전문가와 시의원이 참여하는 선정위원회를 구성해 자치구로부터 추천받은 구역을 검토한 뒤 12월 중 25개소 내외의 후보지를 최종 결정할 계획입니다.

선정위원회는 노후저층 주거지 현황과 주택 가격상승률 등 자치구 여건과 정책적 요건 등을 고려해 후보지를 정할 예정입니다.

서울시는 후보지로 선정된 구역에 투기 세력이 유입되지 않도록 투기 방지대책도 마련했습니다.

분양권이 없는 신축행위를 제한하기 위해 건축허가 제한을 하고, 실소유자만 거래 가능한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하는 한편 권리산정 기준일도 공모 공고일로 고시해 지분쪼개기를 방지할 방침입니다.

서울시는 후보지로 선정된 구역에 대한 정비계획 수립 비용의 절반을 지원할 수 있도록 관련 예산을 내년 예산안에 편성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공정한 심사를 통해 후보지를 선정하고, 신속통합기획을 적용해 2023년 안으로 구역 지정이 완료될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서울시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