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J양' 지목된 제이세라, 성폭행 협박 의혹 부인 "명예훼손 대응"

'J양' 지목된 제이세라, 성폭행 협박 의혹 부인 "명예훼손 대응"

SBS 뉴스

작성 2021.10.31 10: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제이세라

성폭행 무고 협박 유명가수 'J양'으로 지목된 가수 제이세라가 해당 의혹을 부인하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30일 자신의 SNS에 "본인이 글을 얼른 쓰는 게 맞는 것 같아서 대답한다. 영문도 모르고 있다가 제가 성추행을 했다는 기사를 지인들이 알려줘서 손이 떨리고 너무 황당해 하루일과를 소화도 못한 채, 글을 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길게 구구절절 설명할 필요도 이유도 없이, 그분이 저에게 고백했던 캡처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제가 그 남자를 좋아하지도 않는데 굳이 성추행을 할 이유가 있을까?"라며 "전혀 제 이상형도 아니고 호감의 느낌을 받은 적도 없어서 고백을 고사했던 저에게 이런 피해를 주려고하니 마음이 더 상하고 오히려 그분이 안타깝다"라고 제기된 의혹을 부인했다.

제이세라는 "명예훼손에 관련된 사항들을 제가 대응할 예정이지만 저를 아시는 분들이 말 같지도 않은 추측성 기사 때문에 불쾌해하시고 저를 멀리하실까 그게 더 무섭다"라며 "저 너무 미워하지 마시고 지금처럼 좋은 일만 하고 살테니 좋게 봐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의혹을 제기한 상대방에 대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지난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유명가수 J양에게 협박당하고 있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자신이 음악 관련 인플루언서라고 주장한 A씨는 작년 12월 J양으로부터 음악 작업을 함께 하자는 다이렉트 메시지(DM)를 받고 영상 작업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A씨는 J양이 집 비밀번호를 알려주며 수시로 자신을 집으로 불렀다고 덧붙였다. 그러다가 J씨의 태도가 돌변해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네티즌들은 J양이 제이세라인 것 같다고 추측했다. 의혹이 확산되자 제이세라는 직접 해명에 나섰고, A씨를 향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ebada@sbs.co.kr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