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머스크 재산, 3천억 달러 첫 돌파…"베트남 GDP보다 많아"

머스크 재산, 3천억 달러 첫 돌파…"베트남 GDP보다 많아"

김도식 기자

작성 2021.10.30 10:25 수정 2021.10.30 11: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머스크 재산, 3천억 달러 첫 돌파…"베트남 GDP보다 많아"
미국 전기자동차 회사 테슬라의 주가가 오르면서 창업자인 일론 머스크의 재산이 전 세계 억만장자 가운데 처음으로 3천억 달러를 넘어섰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이 집계한 억만장자 지수에 따르면 현지시간 29일 기준 머스크의 순자산은 3천20억 달러, 우리 돈으로 353조6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테슬라 주가는 이날 뉴욕 증시에서 전날보다 3.43% 올라 1천114달러에 마감됐고, 이에 따라 머스크 자산도 하루에 97억9천만 달러, 11조4천600억 원이 늘어났기 때문입니다.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이조스(순자산 1천990억 달러)와의 재산 격차는 1천30억 달러(120조6천억 원)로 벌어졌습니다.

미국 CBS 방송은 "머스크는 지구상에서 순자산 3천억 달러 이정표에 도달한 첫 번째 사람이 됐다"며 "머스크 재산은 핀란드, 칠레, 베트남의 연간 국내총생산(GDP)보다 많다"고 전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