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선진국 이상의 코로나 손실보상 보상책 추가해야"

이재명 "선진국 이상의 코로나 손실보상 보상책 추가해야"

고정현 기자

작성 2021.10.29 11: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재명 "선진국 이상의 코로나 손실보상 보상책 추가해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자영업자·소상공인 코로나19 손실보상 문제와 관련해 "앞으로 가능하면 선진국 수준을 넘어서는 보상 대책도 추가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오늘(2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주최 단계적 일상회복 점검 간담회에서 "우리 국민이 너무 많은 고통을 겪었고 활동 제약으로 인한 소상공인, 관련 업계 분들이 현실적인 피해를 지나치게 많이 입은 측면이 없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서 "현실적 보상 등에 대해서도 끊임없이 돌아보고 앞으로 필요하면 전 세계 국가들이 취했던 보상정책에 우리가 충분히 근접했는지도 한번 되돌아봐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후보는 또 "일상 회복으로 전환할 때 많은 위험성이 도출될 것"이라며 "의료계에서 아마 감염자가 2만 명까지 폭증할 수도 있다고 했는데 저도 그 점에 대해서 공감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앞으로 보건 대응책도 매우 중요한데 안타깝게도 우리 사회가 공공의료 수준이 너무 낮다는 게 큰 문제"라면서 "다행히 민간 의료 영역에서 적극적으로 협조해서 지금까지 피해를 최소화하면서 잘 넘어왔는데 앞으로 민간에서 감당하기 어려운 공공의료 영역을 좀 더 빨리 대규모로 확충하는 게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는 또 "일선 보건소 직원을 포함해 코로나 방역에 참여하는, 좀 더 나아가서는 의료계 종사하는 분들의 처우개선이 꼭 필요하다"며 "지급되는 보수 이상의 희생을 치르는 분들에 대해서는 좀 더 과감한 처우개선을 해주는 게 바람직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