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쇼트트랙 황대헌,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 월드컵 예선 통과

쇼트트랙 황대헌,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 월드컵 예선 통과

하성룡 기자

작성 2021.10.28 20: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쇼트트랙 황대헌,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 월드컵 예선 통과
여자대표팀의 최민정과 심석희가 빠진 한국 쇼트트랙 대표팀이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서도 힘을 냈습니다.

남자 팀의 간판인 황대헌은 일본 나고야에서 열린 쇼트트랙월드컵 2차 대회 남자 500m와 1,500m 예선을 통과했습니다.

황대헌은 1,500m 1,2차 예선을 모두 조 1위로 통과하며 30일 열리는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같은 종목에 출전한 박장혁도 1위로 준결승에 올랐지만 김동욱은 2차 예선에서 페널티를 받아 탈락했습니다.

황대헌은 이어 열린 500m 1,2차 예선에서도 모두 조 1위를 차지해 준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여자 1,500m에서는 김지유가 1위로 준준결승 통과했고, 김아랑이 어드밴스를 받아 역시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1차 대회 여자 1,500m 금메달리스트인 이유빈도 가볍게 준결승에 올랐습니다.

여자 500m에서는 김지유와 박지윤이 2차 예선에서 탈락한 가운데 서휘민이 유일하게 준결승에 올랐습니다.

황대헌 이유빈 박장혁 서휘민이 출전한 혼성 2,000m 준준결승에서는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지만 페널티를 받아 실격했습니다.

한편, 최민정은 1차 대회에서 넘어지면서 무릎과 발목을 다쳐 이번 대회에 불참했습니다.  

(사진=AP,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