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尹 "정권교체 도구로"…洪 "윤 후보로 돌파 가능?"

尹 "정권교체 도구로"…洪 "윤 후보로 돌파 가능?"

박원경 기자

작성 2021.10.28 20:10 수정 2021.10.28 22: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들은 막판 표심 잡기에 집중했습니다. 자신이 정권교체의 적임자라면서 민심과 당심의 지지를 호소했는데, 최근 후보들 사이 갈등이 커지면서 화합을 촉구하는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이 소식은, 박원경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기자>

대선 경선 투표 시작 나흘을 앞두고 기자회견을 가진 윤석열 후보.

이 시대 최고의 개혁과 애국은 자신이 앞장서는 정권 교체라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윤석열로 이기는 것이 문재인 정권에 가장 뼈아픈 패배를 안겨주는 것입니다. 저 윤석열을 정권교체와 정치혁신의 도구로 써주십시오.]

윤 후보는 경쟁자인 홍준표 후보에 비해 당심에서 우세하다는 평가를 받는데, 반문 정서 자극으로 당심을 자신에게 더욱 결집시키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됩니다.

홍 후보도 기자 간담회에서 정권교체를 앞세웠지만 방점은 달랐습니다.

정권교체의 열쇠는 2030과 중도층, 호남이 쥐고 있다며 윤 후보의 취약점을 부각했습니다.

[홍준표/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윤석열 후보로 그 상황(대선) 돌파가 가능하겠습니까? 각종 비리는 어떻게 하며 또 상대방에 대한 대응 능력 여태 우리 겪었지 않습니까?]

당심은 민심을 이기지 못한다고도 여러 차례 강조했는데, 최근 강세를 보이고 있는 여론 조사 결과를 내세워 당심 공략에 나선 겁니다.

유승민, 원희룡 후보는 민주당 이재명 후보에 대한 본선 경쟁력을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경선 막판 후보는 물론 지지자 간 갈등이 격화하자 원팀 경선을 촉구하는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당 대표로서 강력히 경고하고자 합니다. 각 후보 캠프들은 지지자들에게 자제를 요청해 주시기 바랍니다.]

초선 의원 30여 명도 별도 기자회견을 갖고 후보들에게 통합의 리더십을 주문했습니다.

국민의힘 대선 경선은 절반씩 반영되는 당원 투표와 여론 조사를 거쳐 다음 달 5일 결과 발표로 마무리됩니다.

(영상취재 : 정상보, 영상편집 : 위원양) 

▶ '음식점 총량제' 논란…"공약 아냐" vs "경제학 무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