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얼굴 몰아주기?"…오마이걸 대박 나게 한 '후배 그룹'

"얼굴 몰아주기?"…오마이걸 대박 나게 한 '후배 그룹'

SBS 뉴스

작성 2021.10.28 15: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얼굴 몰아주기?"…오마이걸 대박 나게 한 후배 그룹
그룹 오마이걸 멤버 지호가 '인기 1등 공신'으로 뜻밖의 인물을 꼽았습니다.

어제(2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오마이걸 지호가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지호는 "오마이걸이 음악 방송 1위를 하기까지 4년 4개월이 걸렸는데, 지금은 걸그룹 기록 메이커가 됐다"며 "'살짝 설렜어(Nonstop)'가 501일 동안 차트에 머물러서 걸그룹 최장기간 차트인 기록을 세웠고, '돌핀(Dolphin)'으로 그 기록을 또 깼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지호는 오마이걸 인기의 1등 공신으로 후배 그룹 '셀럽파이브'를 뽑았는데요, 모두가 의아해하자 지호는 "오마이걸에게 데뷔 후 첫 1위를 안겨줬던 '비밀정원' 활동 당시 음악 방송에서 셀럽파이브와 오마이걸 무대 순서가 항상 붙어있었다"고 답했습니다.

이에 게스트로 함께 출연한 김신영과 MC 안영미 모두 지호의 말에 수긍하며 "저희 무대 끝나고 오마이걸이 나오면 얼마나 예뻐보였겠나. 얼굴 몰아주기였다. 솔직히 자릿세 받았어야 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지호는 친한 걸그룹으로도 셀럽파이브를 꼽으며 "언니들이 너무 좋다. 그래서 또래 친구들과는 개그 코드가 잘 안 맞는다"고 남다른 친분을 자랑했습니다. 그러면서 "오마이걸의 '던던 댄스(Dun Dun Dance)' 활동 직전 신봉선에게 직접 '끼'를 전수받았다"며 자신의 버전과 신봉선 버전의 '던던 댄스' 안무를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WM엔터테인먼트, 송은이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