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뉴스딱] 세차장 운영자 놀라게 한 CCTV…보닛 위 '샤워남'

[뉴스딱] 세차장 운영자 놀라게 한 CCTV…보닛 위 '샤워남'

SBS 뉴스

작성 2021.10.28 08:15 수정 2021.10.29 08: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자동 세차장 안에 들어가 샤워를 한 황당한 사람이 있다고 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상의를 벗은 한 남성이 차량 보닛 위에 올라가 세차 기계에서 뿜어져 나오는 세제를 맞습니다.

이어 기계에서 고압수가 분사되자 보닛에서 내려와서 물줄기 근처를 맴돌면서 몸과 차량을 씻습니다.

이후 다시 차량 보닛 위에 올라가 온몸에 왁스까지 맞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지난 26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영상인데요, 세차장을 운영 중이라는 글쓴이는 '청소를 하러 갔다가 자동 세차장 안쪽이 엉망이 된 것을 보고 CCTV를 확인했다가 이런 황당한 상황을 알게 됐다'라고 설명했는데요.

그러면서 '세차 기계에서 나오는 물이 세척을 위해서 수압을 높인 데다가 차량 전용 세제도 몸에 안 좋다'며 '남성이 몸만 안 상했으면 다행일 것 같다'고 걱정했습니다.

남성이 왜, 세차장에서 이런 행동을 벌였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는데요.

영상을 본 누리꾼들, '이게 우리나라일 줄 몰랐다', '내가 지금 뭘 본 거냐'며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