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노제와 기싸움했다고?…YGX 여진이 밝힌 '스우파' 비화

노제와 기싸움했다고?…YGX 여진이 밝힌 '스우파' 비화

SBS 뉴스

작성 2021.10.27 17: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노제와 기싸움했다고?…YGX 여진이 밝힌 스우파 비화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큰 인기를 얻은 댄스 크루 YGX 멤버 여진이 "이제는 말할 수 있다"며 촬영 비하인드를 털어놨습니다.

어제(26일) 패션 매거진 '보그 코리아'는 댄스 크루 YGX와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영상에서 YGX 멤버들은 "첫인상이 강렬했던 YGX 멤버는?", "내가 생각하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 명장면은?" 등 다양한 질문에 답하며 지목 토크를 진행했습니다.


YGX 멤버들은 "'이제는 말할 수 있다'하는 에피소드가 있다면?"이라는 질문이 나오자 "제일 할 말이 많을 것 같다"며 여진에게 마이크를 넘겼습니다. 여진은 "목이 멘다"면서 '스트릿 우먼 파이터' 1회 중 한 장면에 대한 오해를 바로잡았습니다.

여진이 말한 장면은 '스우파' 1회에서 노제가 "얼굴은 예쁘지만, 춤은 잘 모르겠다" 등 자신에 대한 안 좋은 반응이 담긴 VCR을 보고 언짢은 기분을 드러내자, 여진이 "노제 씨, 괜찮으세요?"라고 묻는 장면이었습니다. 해당 장면이 마치 여진과 노제의 살벌한 신경전처럼 연출돼 당시 일부 누리꾼들은 "여진은 왜 저런 말을 하지?", "댄서들끼리 기싸움 심하네"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습니다.


하지만 여진은 "1회 때 첫 만남을 하러 가는데 PD님이 옆에서 '기선 제압'하라고 하셨다. 근데 배틀 상제가 노제였다. 원래 친한 사이라 별생각 없이 갔다"며 전혀 다른 상황이었다고 해명했습니다. 당시 발등을 다쳤던 노제에게 여진이 "(발등) 괜찮으세요?"라고 물었던 것이 마치 노제를 도발하는 것처럼 연출돼 방송된 겁니다.

또 멤버 지효 역시 "계급 미션 당시 원트 팀과 메인 자리를 가지고 기싸움한 것처럼 방송에 나왔는데 실제론 아무 생각이 없었다. 촬영장 햇빛이 너무 세 눈부셔서 표정이 좀 일그러져 있었다"는 비화를 고백하기도 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와. 여진이랑 노제 친해서 장난친 줄 알았는데 그것도 아니었네", "1화라 댄서들에 대해서 잘 모를 때라 오해했었는데 악마의 편집이었다니", "방송 보고 욕하는 건 정말 의미 없는 것 같다" 등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실력파 댄스 크루 8팀의 정면 승부를 담은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는 어제(26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습니다. 매회 대중적이고 패기 넘치는 댄스를 보여준 YGX는 파이널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아쉽게 탈락했지만, 마지막 탈락 배틀에서 강렬한 퍼포먼스로 시선을 사로잡으며 승패가 무의미한 명승부를 펼쳐 존재감을 보여줬습니다.

(사진=유튜브 'VOGUE KOREA'·'Mnet TV')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