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칸도 넓고 자리도 많은데…뻔뻔하게 큰 차 '이중주차'

칸도 넓고 자리도 많은데…뻔뻔하게 큰 차 '이중주차'

SBS 뉴스

작성 2021.10.26 17: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두 번째 검색어는 '이중주차 민폐'입니다.

이틀 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저희 아파트 차량, 참 대단하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이중주차 민폐

글 작성자 A 씨는 아파트 지하주차장에 이중주차한 차량의 사진을 올리면서 "주차장이 자리가 널널하고 주차 칸이 좁은 것도 아닌데 차량 한 대가 이기적으로 주차한다"고 적었습니다.

또 주말 밤에도 빈자리가 있는 주차장 사진을 공개하면서, 해당 차주는 여러 차례 늦은 시간 들어와 편하게 주차하고, 그렇다고 아침 출근 시간에 미리 차를 빼주는 것도 아니라며 불만을 토로했습니다.

A 씨는 워낙 큰 차라 자신도 밀기 어려운데 여성분들이나 연령대가 높은 분들은 큰 불편을 겪을 것 같다고 우려했는데요, 사연이 알려지자 온라인에서는 민폐 입주민에 대한 비판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정말 이기적이네요. 보복당할까 두렵지도 않나?", "저런 분들 불러다 놓고 왜 그러는지 이유라도 듣고 싶어요!"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출처 : 보배드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