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이낙연, 30분 회동…이낙연 선대위 상임고문 수락

이재명·이낙연, 30분 회동…이낙연 선대위 상임고문 수락

강청완 기자

작성 2021.10.24 15:04 수정 2021.10.24 21: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재명·이낙연, 30분 회동…이낙연 선대위 상임고문 수락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와 이낙연 전 대표가 경선 후 처음으로 만나 정권재창출을 위해 노력하기로 약속했습니다.

두 사람은 오늘(24일) 오후 서울 종로의 한 찻집에서 만나 약 30분 동안 회동을 가졌습니다.

두 사람의 만남은 지난 10일 민주당 대선 경선 종료 후 2주 만입니다.

이재명 이낙연 회동

이 후보가 약속 시간 10분 전 먼저 도착해 이 전 대표를 기다렸고 이 전 대표가 도착하자 손을 잡고 서로 끌어안았습니다.

이 전 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재창출을 위해서 작은 힘이나마 보태겠다"면서 "당원 지지자께서 여러 생각을 가질 수 있지만, 민주당의 정신·가치를 지키고 이어가야한다는 대의를 버리질 마시길 호소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이재명 후보는 "인생으로나 당 활동 이력으로나 삶의 경륜이나 역량이나 뭐 무엇 하나 부족함 없는 대표님이신데 제가 앞으로 민주당뿐아니고 이 나라, 국민을 위해 정권재창출하는데 고견을 부탁드린다"고 화답했습니다.

회동 결과 이낙연 전 대표는 이재명 대선후보 선대위 상임고문을 맡기로 결정했습니다.

이재명 이낙연 회동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후보는 이 전 대표의 핵심공약인 신복지 정책을 직접 챙기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장외에선 이낙연 전 대표 측 지지자들이 몰려와 이재명 후보 사퇴를 촉구하는 등 항의도 이어졌습니다.
이재명-이낙연 양측 지지자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